문재인 대통령 “더 많은, 더 큰, 더 다양한 민주주의 향해야”

  • 정선우 기자
  • 발행 2020-06-10 23:09
  • 615
6·10 민주항쟁 기념식 참석…“민주주의, 결코 후퇴할 수 없다”

문재인 대통령은 6·10 민주항쟁 33주년인 10일 “우리는 이제 더 많은 민주주의, 더 큰 민주주의, 더 다양한 민주주의를 향해 가야 한다”고 말했다.


▲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서울 용산구 민주인권기념관 예정지에서 열린 6·10 민주항쟁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5공 시절 ‘남영동 대공분실’이었던 서울 용산구 남영동 민주인권기념관 예정지에서 열린 기념식에 참석, 기념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민주주의가 당연하다고 느낄 때일수록 우리는 민주주의에 대해 더 많이 질문해야 한다.


민주주의는 제도를 넘어 우리의 삶 속으로 스며들어야 한다”며 “가정과 직장에서의 민주주의야말로 더욱 성숙한 민주주의이다. 일상에서 민주주의를 체험하고 반복될 때 민주주의는 끊임없이 전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의 민주주의는 결코 후퇴할 수 없고, 민주주의를 향한 길은 중단할 수 없다”면서 “정부도 ‘일상의 민주주의’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선우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