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인 취업정보 ‘아트모아’에서 한번에…취업교육도 지원

  • 유동원 기자
  • 발행 2021-04-30 11:28
  • 83

앞으로 예술인들은 언제든지 ‘아트모아’에서 기업·취업 정보를 확인할 수 있고, 기업도 인재 정보를 활용할 수 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경영지원센터(이하 예경)와 함께 30일 예술 분야 일자리를 지원하는 누리집 ‘아트모아(www.artmore.kr)를 개설한다고 29일 밝혔다.

▲ ‘아트모아’ 누리집 화면

그동안 예술 분야 구인·구직 정보는 각 공공기관, 지역문화재단의 누리집 내 게시판 등으로 흩어져 제공돼 전국적으로 통합된 구인·구직 정보 찾기가 어려웠다.

이에 문체부는 전체 예술 분야 구인·구직 정보 제공을 한곳으로 일원화하고 단기 용역 계약 등으로 수시 채용 수요가 높은 예술 현장의 특성을 반영해 예술 분야 종합 일자리 정보 누리집 ‘아트모아’를 구축했다.

‘아트모아’에서는 일자리 정보와 인재정보, 기업/직업정보, 뉴스자료 등을 제공한다. ‘일자리정보’와 ‘인재정보’에서는 분야별, 업종별, 지역별 등 원하는 검색 조건으로 정보를 찾을 수 있다. 인공지능(AI) 기술을 기반으로 기업에는 인재를, 구직자에게는 기업을 맞춤형으로 추천도 해준다.

‘기업/직업정보’에서는 기업정보, 기업탐방, 직업정보를 세분화해 예술 분야 기업의 정보와 관련 직업의 직무 내용 등을 소개한다.

아울러 한국언론진흥재단의 빅카인즈(BIG KINDS)를 활용해 다양한 취업 관련 뉴스도 제공하고 표준계약서, 연봉 계산기, 학점·어학점수 변환기 등 다양한 편의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하반기에는 ‘아트모아’를 취업과 직무교육을 연계·지원하는 시스템으로 고도화할 계획이다. 예경에서 운영하고 있는 ‘예술경영아카데미(MoAA)’의 온라인 교육지원 서비스를 연계해 내년에는 취업 교육과 취업 후 직무역량 강화에 필요한 교육을 ‘아트모아’에서 온라인으로 수강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아트모아가 기업과 취업 정보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예술인들이 직무역량을 강화하고 경력을 개발할 수 있는 온라인 체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이용자 중심의 정보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동원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