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4조 원 규모 정책형 뉴딜펀드 조성…성과 기반 펀드 운용

  • 유동원 기자
  • 발행 2022-01-04 11:51
  • 61

금융위원회는 올해에도 정부예산 6,000억원과 산은·성장사다리펀드 8,000억원 등 정책자금을 활용해 4조원 규모의 정책형 뉴딜펀드를 조성한다.

금융위원회는 새해 뉴딜펀드를 만들어 주관기관으로 산은·성장금융 외에 민간 운용사를 참여시켜 펀드운영의 경쟁과 창의성을 높이겠다고 3일 밝혔다. 

정책형 뉴딜펀드는 새해 재정(6,000억원), 산은(6,000억원), 성장사다리펀드(2,000억원) 등 정책자금과 민간자금 2조6,000억원으로 4조원 펀드를 조성한다. 주관기관으로 산은·성장금융 외에 민간 운용사를 공모해 추가로 1곳을 선정해 뉴딜펀드를 나눠 운영한다. 민간 운용사는 4조원 중 20%인 8,000억원(잠정)을 주관할 예정이다.


아울러, 운용성과가 우수한 운용사에 펀드 운용자금을 확대 배분해 성과에 기반한 펀드운용을 추진해 나간다.

또 정책적 수요와 시장의견을 반영한 펀드를 조성할 계획이다. 탄소중립·지역뉴딜 등 정책적으로 지원이 필요한 분야에 펀드 자금공급을 강화하고, 특정 뉴딜분야에 펀드자금이 과도하게 치우치지 않도록 자금배분을 유도한다.

더불어, 녹색분류체계 등을 반영해 개편한 뉴딜투자 공동기준에 따라 미래 핵심산업 지원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펀드 투자를 진행한다.

뉴딜펀드의 조속한 결성 및 투자를 위해 펀드 결성시한을 단축하고, 펀드 조기결성과 투자성과에 따라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양질의 뉴딜분야 투자기회 발굴을 위해 관계기관과 뉴딜펀드 투자설명회도 지속적으로 개최한다.

이와 함께, 뉴딜펀드 운용사의 성과관리와 소통을 강화할 계획이다.

주관기관 및 운용사에 대한 뉴딜펀드 성과관리를 대폭 강화하고, 운용사 정기 간담회, 운용현황 공개(금융위 유튜브) 등 펀드운용의 투명성과 신뢰성을 높인다.

뉴딜펀드 주관기관(산은·성장금융)은 새해 뉴딜펀드를 함께 운영할 민간 주관기관 및 자펀드 운용사 선정을 위해 1월중 모집공고를 내고 3월중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정부는 새해 4조원 규모 뉴딜펀드의 차질없는 조성과 투자성과 창출을 위해 뉴딜펀드에 대한 체계적인 평가·관리 및 시장과의 소통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동원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