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건설본부, 2024년 상반기 안전모의훈련 실시

  • 김용식 기자
  • 발행 2024-05-29 07:21
  • 190


경기도건설본부는 평택시 ‘이화~삼계(2) 지방도확포장공사’ 현장에서 재난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모의훈련은 중대산업재해가 발생하거나 발생할 급박한 위험에 대비한, 비상사태 대응훈련을 통한 대응체계 구축 및 대처능력 제고를 위한 교육훈련으로 진행됐다. 이화~삼계(2) 도로확포장공사 현곡2교 상부공 작업 중이던 인부 1명이 교량 아래로 추락한 상황을 가정해 피해자 응급 구호 조치, 신고체계 등 재해 대응 절차 상황을 점검했다.


특히 소방서 구조대(119) 도착 전까지 심정지 심폐소생술(CPR) 시범 실시를 통해 순서와 방법을 익히고 피해자 응급처치(타박상 등), 현장 주변 자동제세동기(자동심장충격기, AED) 위치 파악 등 피해자 구호를 실제상황으로 연출했다.


훈련 종료 후 건설본부는 시공사, 감리단 등 참석자와 함께 미비한 사항에 대해 시공사, 사업관리단 등 참석자와 토론을 통해 보완해 나가도록 했다.


유병수 경기도건설본부 도로건설과장은 “이번 훈련은 도로 건설 현장 재난사고 발생 시 현장 대처 능력을 키우고 피해 최소화와 안전의식을 고취하는데 목적을 뒀다”라며 “모의훈련처럼 현장별 조직 구성원의 임무 수행으로 신속하고 관계기관과 유기적으로 상황에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건설본부에서 올해 재난 대응 훈련은 상‧하반기 각 1회씩 개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식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