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진&라키(ASTRO), 미니 앨범 ‘Restore’ 기대 높인 ‘힙스터’ 비주얼

  • 이원주 기자
  • 발행 2022-01-05 19:18
  • 81

진진&라키(ASTRO)가 ‘펑키 듀오’의 찰떡 케미스트리를 입증했다.

진진&라키는 지난 4일 소속사 판타지오 공식 SNS를 통해 미니 1집 ‘Restore'(리스토어)의 ‘Staycation'(스테이케이션) 콘셉트 포토를 연이어 공개했다.

▲ 사진 = 판타지오 제공

앞서 공개된 유닛 콘셉트 포토에서 찰떡 케미스트리를 보여준 진진&라키가 이번 개인컷에서는 더욱 힙한 무드를 드러냈다. 두 사람은 유닛컷과 같은 벨벳 소재의 트레이닝복 착장과 ‘Staycation’이라는 버전 명답게 실내에서 서로 다른 분위기를 연출하며 신선한 매력을 발산했다.

먼저 진진은 다양한 책과 포스트잇 오브제가 인상적인 장소에서 필기구를 들고 있어 공부하는 학생의 모습을 연상케 한다. 또한 라키는 힙한 모자와 액세서리를 착용하고 외출 준비를 마친 듯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 잡으며, 과연 두 사람이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가 무엇인지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된다.

진진&라키는 이틀에 걸쳐 앨범 2종 구성 중 하나인 ‘Staycation’ 버전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집에서 보내는 휴가라는 의미의 신조어인 ‘Staycation’을 바탕으로 둘만의 매력을 한껏 녹여낸 티징 콘텐츠로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받았고, 이는 두 사람이 선보일 음악과 무대에 대한 궁금증으로 이어지고 있다.

‘Restore’는 아스트로 내 메인 래퍼, 메인 댄서, 프로듀서 라인인 진진&라키의 아이덴티티를 확인할 수 있는 첫 번째 미니앨범이다. 두 사람은 타이틀곡 ‘숨 좀 쉬자 (Just Breath)’를 비롯한 총 5곡의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도맡았다. 이번 앨범을 통해 ‘펑키 듀오’로 변신을 예고한 이들은 아스트로의 청량한 음악 세계관을 더욱 확장시킬 ‘힙스트로’의 면모를 선사할 예정이다.

아스트로 단체 및 개인 활동을 통해 가요계 대표 ‘올라운더’로 거듭난 진진&라키가 자신들의 매력을 응축한 이번 ‘Restore’를 통해 많은 리스너들에게 ‘휴가’ 같은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진진&라키는 오는 1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미니 앨범 ‘Restore’를 발매한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주 기자 다른기사보기